경관 포인트

류코지(龍口寺)

  • 파워 스팟
  • 촬영 명소

가나가와현 후지사와시 가타세의 류코 형장 터에 세워진 절입니다. 대본당과 현내에서 유일한 본식 목조 오층탑은 가나가와 건축물 백선에 선정되었습니다.

1271년 9월 13일 오전 2 시경, 가마쿠라 막부의 정책을 중상했다는 죄목으로 막부에 체포된 ※니치렌 성인은 이곳 다쓰노쿠치 형장에서 처형될 운명에 처하게 됩니다. 그러나 처형되려는 순간 에노시마 쪽에서 보름달처럼 둥근 빛이 날아와 처형을 집행하려는 공무원들의 눈을 멀게 하여 처형을 집행하지 못하게 했다고 전해집니다. 다쓰노쿠치 형장에서 처형이 중지된 경우는 니치렌 성인이 유일하며 이는 매우 고귀한 사건이었습니다. 이후 이 사건은 ‘다쓰노쿠치 법난’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니치렌 성인(1222~1282)이 입멸(사망)한 후, 직계 제자인 닛포 성인이 1337년에 ‘다쓰노쿠치 법난의 성지’로서 회당을 건립하고 직접 만든 니치렌 성인상과 ※’참수 자리의 시키카와이시(敷皮石)’를 안치한 것이 잣코산(寂光山) 류코지의 시작입니다. 대본당과 현내에서 유일한 본식 목조 오층탑은 가나가와 건축물 백선에 선정되었습니다.

※당시의 다쓰노쿠치 형장은 모든 죄인을 참수에 처하는 처형장이었다.
※니치렌 성인은 가마쿠라 시대 불교의 승려. 가마쿠라 불교의 하나인 니치렌종(법화종)의 시조
※방석 모양의 돌에 가죽을 깔았다.

오시는 길

사진을 찍어 인스타그램에 투고해 주세요!
귀하가 방문한 후지사와의 풍경을 공유해 주세요.
인스타그램에 해시 태그 ‘#EnoshimaMemories’를 붙여 투고하면 OK!
당 사이트의 메인에 게재됩니다!